“뭐 발랐어?” ‘카일리 루이’로 불리고 있다는 루이바오 ‘뽀뽀를 부르는 입술’의 정체
2024년 01월 05일

요새 바오가족 팬들을 심쿵하게 하고 있는 루이후이 자매. 그중에서도 언니 루이바오는 ‘뽀뽀를 부르는 입술을 가진 판다’라는데요!

어쩌다가 이런 이름이 붙게 된 건지 요새 팬들 사이 화제가 된 사진들을 살펴보겠습니다.

음?

이거 마치..

립스틱!?

마치 립스틱을 곱게 바른 것 같은 무늬의 루이바오!

이런 무늬 덕분에 팬들 사이에서 루이바오는, 입술이 매력적인 미국의 사업가이자 모델 카일리 제너의 이름을 딴 ‘카일리 루이’, 혹은 거기에 루이바오의 뜻인 ‘슬기로운 보물’을 합친 ‘카일리 슬기‘ 등의 귀여운 별명으로 불리고 있다고 해요.

(카일리 제너)
(카일리 제너)

루이바오의 사진을 본 팬들은 “입술이 또렷해ㅋㅋ”, “루이야 입술에 뭐 발랐어?”, “‘듀'(라고 말하는) 입술 같아”, “스마일 판다”, “초코우유 마시고 자국남은 거 같아. 진짜 귀엽다…” 라며 ‘심쿵’하고 있습니다.

그렇다면 루이바오는 어쩌다가 이렇게 매력적인 입술을 갖게 된 걸까요?

더 어렸을 적 루이바오는 입 밑으로 난 턱수염 모양 무늬 때문에 ‘조한바오’라는 재미있는 별명이 붙었는데요.

자라면서 이 ‘투턱라인’이 지금의 입술 모양이 된 것 같다고 팬들은 추측하고 있어요.

한편, 가수 김조한도 당시 이름이 없던 루이바오가 ‘조한바오’라고 불리고 있다는 소식을 접하고 소감을 말한 적이 있습니다.

당시 ‘두시탈출 컬투쇼’에 출연한 김조한은 “잘생겼다. 앞으로 열심히 크고! 곧 보자. 보고 싶다, 동생.”이라고 말하다가, 옆에서 루이바오는 암컷임을 알려주자 “예쁜 딸”이라고 고쳐 말해 촬영장을 웃음바다로 만들기도 했답니다.

매력적인 입술을 가진 루이바오가 늘 건강하게 자라길 바랍니다!

출처 : 에버랜드 인스타그램, 에버랜드 유튜브, 온라인 커뮤니티, KBS 유튜브, 카일리 제너 인스타그램, 김조한 인스타그램, ‘두시탈출 컬투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