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기 고양이 하나가 사무실 직원들의 목숨을 구했습니다”
2022년 03월 28일

동물의 작은 행동 하나 덕분에 그 안에 있던 모든 사람이 목숨을 구한 사건이 재조명되고 있다.

과거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우리 사무실 고양이 미쳤다 진심”이라는 제목으로, 한 기업에 재직 중인 A 씨가 올린 글이 올라왔다.

 

A 씨의 사무실에는 집고양이지만 사무실을 드나드는 ‘치즈냥’ 아기 고양이 한 마리가 있었다.

A 씨는 “사무실에서 20m 떨어진 식당에서 밥을 먹고 있는데 갑자기 고양이가 들어와서 직원 다리를 막 할퀴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고양이는 이상한 울음소리를 내며 사람들에게 무엇인가를 말하려고 했다.

다급한 고양이의 모습에 직원들은 밥을 먹다말고 사무실로 향했고, 사무실 재떨이에서 불이 나고 있는 것을 확인했다.

고양이가 아니었으면 큰 화재 참사가 발생할 수 있는 상황이었다. 고양이가 불을 확인하고 직원들에게 알렸기 때문에 큰 사고를 막을 수 있었던 것.

A 씨는 “진짜 영리하다. 밥 먹고 돌아가는 길에 참치캔을 사다줬다”고 말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개감동이야